블로그 이미지
빠오징(寶敬)

태그목록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우리말고운말'에 해당되는 글 127

  1. 2021.09.10 널브러지다와 너부러지다의 차이점
  2. 2021.06.23 흐리멍텅하다? 흐리멍덩하다
  3. 2021.06.19 '이리 오너라!' 대 '계십니까?' [우리말 톺아보기]
  4. 2020.03.21 뒤뚝거리다
  5. 2017.12.15 유촉
  6. 2017.11.10 민충하다
  7. 2017.01.21 굽바자
  8. 2016.12.23 건목
  9. 2016.12.05 간정되다
  10. 2016.10.28 어색한 표준말들

널브러지다와 너부러지다의 차이점

2021. 9. 10. 08:04 | Posted by 빠오징(寶敬)

널브러지다: 아무렇게나 널리 흩어지거나 흐트러지다
너부러지다 : 기운이 빠져 바닥에 넙적하게 엎드린 상태로 까부라져 늘어지다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널브러지다와 너부러지다의 차이점  (0) 2021.09.10
흐리멍텅하다? 흐리멍덩하다  (0) 2021.06.23
유촉  (0) 2017.12.15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Comment

흐리멍텅하다? 흐리멍덩하다

2021. 6. 23. 15:42 | Posted by 빠오징(寶敬)

흐리멍덩이 표준어~~~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널브러지다와 너부러지다의 차이점  (0) 2021.09.10
흐리멍텅하다? 흐리멍덩하다  (0) 2021.06.23
유촉  (0) 2017.12.15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Comment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뒤뚝거리다

2020. 3. 21. 17:51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유촉

2017. 12. 15. 16:36 | Posted by 빠오징(寶敬)

 : 죽은 뒤의 일을 부탁함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널브러지다와 너부러지다의 차이점  (0) 2021.09.10
흐리멍텅하다? 흐리멍덩하다  (0) 2021.06.23
유촉  (0) 2017.12.15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Comment

민충하다

2017. 11. 10. 17:32 | Posted by 빠오징(寶敬)

 : 미련하고 덜되다.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흐리멍텅하다? 흐리멍덩하다  (0) 2021.06.23
유촉  (0) 2017.12.15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Comment

굽바자

2017. 1. 21. 15:15 | Posted by 빠오징(寶敬)

 : 작은 나뭇가지로 엮어 만든 얕은 울타리.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촉  (0) 2017.12.15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Comment

건목

2016. 12. 23. 15:34 | Posted by 빠오징(寶敬)

 : 정성들여 다듬지 않고 거칠게 대강 만드는 일, 또는 그렇게 만든 물건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펀펀하다  (0) 2016.09.09

Comment

간정되다

2016. 12. 5. 16:40 | Posted by 빠오징(寶敬)

 : 앓던 병이나 소란하던 일이 가라앉다.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펀펀하다  (0) 2016.09.09
들피  (0) 2016.07.28

Comment

어색한 표준말들

2016. 10. 28. 18:04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