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빠오징(寶敬)

태그목록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안중근 의사 어머니의 편지

2014. 3. 26. 07:47 | Posted by 빠오징(寶敬)

안중근 의사 어머니의 편지
오늘은 안중근 의사의 순국일입니다.
아래는 사형선고 받은 아들 안중근 의사에게 쓴
조마리아 여사 편지 전문입니다.


네가 만약 늙은 어미보다 먼저 죽은 것을 불효라 생각한다면,
이 어미는 웃음거리가 될 것이다.

너의 죽음은 너 한 사람 것이 아니라
조선인 전체의 공분을 짊어지고 있는 것이다.

네가 항소를 한다면 그것은 일제에 목숨을 구걸하는 짓이다.
네가 나라를 위해 이에 이른즉 딴 맘 먹지 말고 죽으라.

옳은 일을 하고 받은 형이니 비겁하게 삶을 구하지 말고,
대의에 죽는 것이 어미에 대한 효도이다.

아마도 이 편지가 이 어미가 너에게 쓰는 마지막 편지가 될 것이다.
여기에 너의 수의(壽衣)를 지어 보내니 이 옷을 입고 가거라.

어미는 현세에서 너와 재회하기를 기대치 않으니,
다음 세상에는 반드시 선량한 천부의 아들이 되어 이 세상에 나오너라.

- 새벽편지 정리 -



뤼순 감옥에서 안중근 의사가
사형당했을 당시 나이가 31세.

안중근 의사는 어머니께
천국에서 만나자는 가슴아린 답을 보냈습니다.

Comment

이전 1 2 3 4 5 6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