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촉

우리말고운말 2017.12.15 16:36

 : 죽은 뒤의 일을 부탁함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촉  (0) 2017.12.15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설정

트랙백

댓글

민충하다

우리말고운말 2017.11.10 17:32

 : 미련하고 덜되다.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촉  (0) 2017.12.15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설정

트랙백

댓글

굽바자

우리말고운말 2017.01.21 15:15

 : 작은 나뭇가지로 엮어 만든 얕은 울타리.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촉  (0) 2017.12.15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설정

트랙백

댓글

건목

우리말고운말 2016.12.23 15:34

 : 정성들여 다듬지 않고 거칠게 대강 만드는 일, 또는 그렇게 만든 물건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민충하다  (0) 2017.11.10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펀펀하다  (0) 2016.09.09

설정

트랙백

댓글

간정되다

우리말고운말 2016.12.05 16:40

 : 앓던 병이나 소란하던 일이 가라앉다.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굽바자  (0) 2017.01.21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펀펀하다  (0) 2016.09.09
들피  (0) 2016.07.28

설정

트랙백

댓글

보호글

어색한 표준말들

2016.10.28 18:04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 [형용사](사물이)울퉁불퉁하지 않고 고르고 넓다. (땅이)약간 질고 넓다.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건목  (0) 2016.12.23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펀펀하다  (0) 2016.09.09
들피  (0) 2016.07.28
서덜길  (0) 2016.07.11

설정

트랙백

댓글

펀펀하다

우리말고운말 2016.09.09 13:40

 : [형용사](물체가)표면이 울퉁불퉁하지 않고 번듯하게 고르고 널찍하다.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간정되다  (0) 2016.12.05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펀펀하다  (0) 2016.09.09
들피  (0) 2016.07.28
서덜길  (0) 2016.07.11
민틋하다  (0) 2016.07.04

설정

트랙백

댓글

들피

우리말고운말 2016.07.28 08:31

 : [명사] 굶주려서 몸이 여위고 쇠약해지는 일.

'우리말고운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질펀펀하다  (0) 2016.09.23
펀펀하다  (0) 2016.09.09
들피  (0) 2016.07.28
서덜길  (0) 2016.07.11
민틋하다  (0) 2016.07.04
문치적문치적  (0) 2016.06.28

설정

트랙백

댓글

보호글

알콜 -> 알코올

2016.07.22 21:39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